Home > 대한광복단 > 대한광복단 단원
 
 
 
 
이 름 곽경렬 (郭京烈(郭奉守))
출 신 지 전북 김제
훈 격 애국장 (1990)
운동계열 국내항일
 
 
곽 경 렬(郭京烈) 1901. 9. 17∼1968. 6. 22, 이명 : 奉守


전북 김제(金堤)사람이다.
1915년에 결성된 대한광복회(大韓光復會) 회원으로 활동하였다.
대한광복회는 박상진(朴尙鎭)·채기중(蔡基中) 등이 풍기광복단(豊基光復團)과 조선국권회복단(朝鮮國權恢復團)의 인사들을 통합하여 대구(大邱)에서 조직한 혁명단체로서 전국적인 조직과 더불어 만주의 독립군 기지와도 밀접한 관계를 가졌던 1910년대 최대의 국내 항일조직이었다. 대한광복회는 군자금을 조달하여 만주의 독립군 기지에서 혁명군을 양성하고 국내에 혁명 기지를 확보한 후 적시에 폭동으로 독립을 쟁취할 계획을 갖고 있었다.
그런데 군자금 수합이 친일 부호들의 외면으로 예정대로 추진되지 못하고, 이로 인하여 혁명 계획이 난관에 봉착하게 되자, 대한광복회는 국민적 각성과 함께 식민성 지주들에 대한 응징으로 친일 부호를 처단하는 활동을 펴 나갔다. 그리하여 경북·전남·충남의 세 지역에서 악성 부호들을 처단했는데, 이때 그는 한훈(韓焄)·유장렬(柳璋烈) 등과 함께 양재학(梁在學)·서도현(徐道賢) 등 전남 지역의 친일부호 처단활동에 참가하였으며 일본헌병 분견소를 습격하여 무기를 탈취하고 일경과 주구배 숙청에 전력하였다.
그후 그는 대한광복회가 발각될 때 일제의 포위망을 피하여 군자금 모집 활동을 펴다가 1924년 일경에 피체되어 3년간의 옥고를 치렀다.
정부에서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어 1982년에 건국포장을 추서하였다.
※1990년에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받음.

☞ 出典:『大韓民國 獨立有功者 功勳錄』 第 7卷, 國家報勳處, 1990年, p.339.

註·判決文(1926. 3. 29 全州地方法院)
·韓國獨立史(金承學) 下卷 325面
·獨立運動史(國家報勳處) 7卷 344面


☞ 국가보훈처 홈페이지 기록내용:(2000년 10월)
-성명: 곽경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