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대한광복단 > 대한광복단 단원
 
 
 
 
이 름 성달영 (成達永)
출 신 지 충남 아산
훈 격 애족장 (1990)
운동계열 의열투쟁
 
 

성 달 영(成達永) 1873. 6. 15∼1933. 11. 30


충남 아산(牙山)사람이다.
일찍이 을사늑약(乙巳勒約)에 통분하여 민종식(閔宗植) 의진(義陣)에 종군하여 홍주성(洪州城) 전투에 참가하였다.
그러나 민종식 의진이 홍주에서 패하자 김재정(金在貞)의 집에 은거하며 재기 모의에 가담하여 활동하였다고 한다.
1910년 경술국치를 당하자 독립운동의 방안을 모색하던 중 1917년 대한광복회(大韓光復會)에 가입하여 군자금 모집활동을 폈다.
대한광복회는 1915년 풍기의 대한광복단(大韓光復團)과 대구의 조선국권회복단(朝鮮國權恢復團)의 일부 인사들이 제휴하여 결성한 혁명단체로서 국내에서 군자금을 조달하여 만주의 독립군 기지에서 혁명군을 양성하고 국내에 확보한 혁명기지를 거점으로 적시에 봉기하여 독립을 쟁취할 것을 계획하였다. 이때 행동지침은 비밀·폭동·암살·명령의 4대강령이었고 각처에 곡물상을 설치하여 혁명기지로 삼는 한편 혁명계획은 군자금 조달, 독립군 및 혁명군의 기지건설, 의협투쟁으로서의 총독처단 계획과 친일부호 처단 등으로 추진되었다.
그리하여 그는 군자금 모집활동을 펴는 한편 장두환(張斗煥)·김경태(金敬泰)·임봉주(林鳳柱) 등이 1918년 1월 충남 아산군 도고면장(道高面長) 박용하(朴容夏)를 처단할 때 자신의 집을 논의장소로 제공하며 거사를 도왔다.
그러던 중 1918년 초 대한광복회의 조직이 발각됨으로써 그는 일경에 피체되어 옥고를 치렀다.
정부에서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어 1977년에 대통령표창을 추서하였다.
※1990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받음.

☞ 出典:『大韓民國 獨立有功者 功勳錄』 第 7卷, 國家報勳處, 1990年, pp.479∼480.

註·判決文(1919. 9. 26 京城覆審法院)
·高等警察要史 181面
·獨立運動史資料集(國家報勳處) 11卷 673∼714面